재생에너지를 이용하면 전기가 ‘무료’가 될 수 있을까?

정부가 재생에너지 창출을 통해 경제 전반을 탈탄소화하면서, 전력 가격의 변동성이 급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관련 업계는 변동성을 감소시키기 위해 다양한 수단을 이용할 수 있지만 산업 경쟁력을 해치고 비용이 상승하는 것을 막기 위해 반드시 신중을 가해야 한다.

지속 가능성을 통한 소비자 공략 ― 단기적 필수과제, 장기적 기회

기후 비상사태로 환경 및 윤리 이니셔티브의 상대적 역할, 지속 가능성 투자 수익의 측정과 기업 관행에 따라 주주들이 부여하는 가치에 대해 많은 논의가 이루어지고 있다. 하지만 소비자의 대응에 대해서는 이해도가 훨씬 부족하거나 매우 편협하다.

인공지능(AI), 기후 위기 해결의 중요한 열쇠

‘고급 분석 기술’과 ‘인공지능(AI)’을 활용하면 기후 변화 완화나 적응력 및 회복력 향상과 같은 어려운 문제를 관리할 수 있다.

전기차(EV) 시장, 발전 속도를 높이다

지난 한 해 동안 있었던 여러 움직임으로 인해, 세계는 지금 새로운 ‘전기 모빌리티 시대의 문턱’에 서 있다. 전기차(electric vehicle, EV) 도입이 빨라지면서, 자동차 제조사들은 새로운 도전과제와 창의적인 해결 방안 도출이 시급해지고 있다.

재생 가능 연료, 잠재 이익 및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기업의...

더 많은 비행기가 폐식용유로 만든 항공유로 운행되고, 동물성 유지와 목질계 바이오매스(Biomass)를 사용한 연료로 트레일러가 고속도로를 누비는 날이 가까워지고 있다.

기관 투자자, ESG의 “S(사회적 책임)”에 집중하라

기관 투자자들은 청정기술 및 기타 환경 관련 투자 기회의 적기를 이미 놓친 바 있다. ESG 중 S(Social Impact)에 해당하는 ‘사회적 책임’에 대해서는 동일한 실수를 반복하지 말아야 한다.

[인터뷰] 보스턴컨설팅그룹(BCG)코리아 황형준 대표, ‘AI·기후변화…거대한 파도가 몰려온다, 올라탈 텐가 도망칠 텐가’

보스턴컨설팅그룹(BCG)코리아 황형준 대표는 최근 매일경제 MK 비즈니스 스토리와 만나 올해 경영 화두에 관한 인터뷰를 나누었다.

저탄소 연료의 미래 – 왜 넷제로(Net-Zero)가 아닌가?

운송업은 기후 및 지속가능성 목표에 따라 변화해야 하며, 전기차 만으로는 그 문제를 해결하기에 역부족이다. 과연 저탄소 연료가 해답이 될 수 있을까?

2021 BCG 가치 창출 기업 보고서 : 탈탄소경제 가치 창출

이제는 행동해야 할 때이다. 올해의 가치 창출 기업(Value Creators) 보고서는 기업들의 탈탄소경제 형성을 위한 가이드와 권고안을 제시한다. 주로 북미 지역을 중심의 분석내용이지만, 전 세계적으로도 연관이 깊다.

지속 가능한 자원의 희소화…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

점점 더 많은 기업이 기후 친화적인 경영 활동을 실천하면서, 이에 필요한 지속 가능한 자원 및 인프라의 가용량이 줄어들고 있다. BCG는 자원 희소화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기업이 채택할 수 있는 전략을 제시하고자 한다.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