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은 코로나 대응의 끝이 아니다

코로나 19 백신 후보물질의 중요한 임상 3상 실험의 첫 번째 결과가 곧 나올 예정인 가운데, 백 년만의 최악의 팬데믹의 끝이 가까워지고 있을지 모른다는 희망도 커지고 있다. 이러한 희망은 이해할 수 있으나 바이러스 종식의 복잡성으로 희석될 것임이 분명하다.

공공 및 민간 부문의 “4T-IQ” 바이러스 모니터링 시스템

공공 및 민간 부문의 "4T-IQ" 바이러스 모니터링 시스템

코로나 위기, 보험 성과에 새로운 프리미엄을 더하다

현재 상황이 어려운 것에는 의문의 여지가 없다. 2019년, 보험사들은 평균 총주주수익률 28%를 달성했다. 회복세를 보이는 더 광범위한 시장 평균 27%에 걸맞게, 2019년 12월 31일까지 5년동안, 보험사들은 평균 8.2%의 TSR을 기록했는데 이는 시장 전체실적을 1.4% 포인트 정도로 약간 밑도는 것이었다.

자기 자본 투자자(PI)를 위한 위기 후 운영 모델

투자자는 기회 발견 분야의 전문가다. 중요한 변화를 감지하고, 올바른 거래를 체결하고, 신속하게 실행하는 것은 오랫동안 성공한 투자자의 특질로 여겨져 왔다.

기후문제가 코로나19의 다음 희생양이 되지는 말아야

코로나19는 단 몇 개월 만에 세계를 휩쓸며 수십만 명의 사망자와 세계 경제 정체라는 치명적인 결과를 초래했다. 이에 반해 기후문제는 수십 년에 걸쳐 진행되어 왔지만 마찬가지로 손을 쓰지 않는다면 세계적으로 생명과 경제에 심각한 영구적 영향을 미치게 될 것이다.

포스트 코로나, 은행이 긴장하는 이유

다른 산업과 마찬가지로 금융업 역시 코로나19의 영향을 받고 있습니다. 특히 고객의 행태와 욕구, 상황이 급변함에 따라 소비 금융 분야에 구조적이고 본질적인 변화가 나타날 것으로 전망됩니다. 이 변화를 정확히 바라보고 대비할 필요가 있습니다. 어떤 변화가 일어날 것인지, 어떤 전략을 짜야 하는지 소비 금융에 초첨을 맞춰 살펴보겠습니다.

아시아 태평양 지역 PE의 미래는 밝다

코로나바이러스19 감염증(COVID-19)은 아시아태평양(APAC) PE 산업을 한바탕 흔들어 놓았지만, 장기 성장 전망의 유망성은 바뀌지 않았다. 사실, 현재의 코로나19 위기는 지역 PE 거래의 특성과 추세를 이해하는 과감한 펀에게는 기회가 될 수 있다.

코로나19 중 고성과를 거둔 자본 프로젝트에서 얻은 교훈

코로나19(COVID-19) 위기가 전 세계적으로 계속됨에 따라 자산 집약적 산업의 자본 프로젝트는 그 영향을 줄이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광업, 인프라, 전력, 석유 및 가스 및 재생 에너지 회사는 지연과 취소가 급격히 늘어남에 따라 생산성이 급락하는 것을 목도했다.

코로나를 이겨낸 기업들의 12가지 전략

코로나-19로 인해 기업들은 전례 없는 위기를 맞았습니다.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 또 한번 위기가 오더라도 버텨내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이번 위기를 경험한 기업의 대응을 통해 배울 점이 있을 것입니다. 보스턴컨설팅그룹(BCG)은 가장 먼저 코로나 위기를 마주한 중국 기업들의 회복 계획 수립에 참여했습니다. 그 경험을 바탕으로 12가지 교훈을 도출했습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ERP 전략

지난 10년간 기업의 차세대 ERP 채택은 천천히 추진돼 왔다. 이는 인포르(Infor),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 오라클(Oracle), SAP 등 공급 업체의 기존 ERP 솔루션에 대한 지원이 곧 종료될 것이라는 예상으로부터 기인한 것이다. 하지만 코로나바이러스19 감염증 유행에 따라 디지털화와 새로운 작업 방식이 비즈니스에 더욱 중요 해졌다.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