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속 가능한 미래 식품 산업 트렌드 – 대체 단백질 시장으로의 전환

대체육은 지난 몇 년간 서서히 주류 시장의 트렌드로 자리하고 있다. 대체육을 통해 소비자들은 UN의 지속 가능 개발 목표(SDG)에 기여하고, ESG 중심 투자자들은 빠르게 성장 중인 신흥 산업에 편승할 수 있다.

[BCG 소식] 보스턴컨설팅그룹(BCG) 코리아 김연희 유통부문 대표파트너, ‘제10회 유통산업주간’ 기조발표

김연희 보스턴컨설팅그룹(BCG) 유통부문 대표파트너가 6월 8일부터 10일까지 산업통상자원부가 개최한 <제10회 유통산업주간> 개막 컨퍼런스에서 '이커머스 시장, LMD 전쟁으로 확산'을 주제로 기조발표를 진행했다.

갑자기 닥쳐 온 유통의 미래, 승자는 누구?

여행∙항공 등과 더불어 코로나의 영향을 가장 크게, 또 직접 받은 산업이 유통입니다. 그 중에서도 온라인 식료품에 대한 영향이 컸습니다. 국내 전체 유통 시장(350조원) 중 식료품 시장(110조원)의 규모가 가장 큽니다.

인플레이션 상황에서의 소비재 기업 가격 결정 핵심 전략

인플레이션이 급격한 상승폭을 보이는 지금, CPG 기업들은 전략적 목표와 목표 가격, 실행 계획 등을 결정해야 한다. BCG가 상위 10위 이내의 북미 CPG 기업 리더들이 인플레이션 상황에서 취하고 있는 가격 결정 전략을 알아보았다.

‘식품이력추적’ 관리 제도, 이제는 제대로 준비하고 시행할 때

식품이력추적 관리 제도는 생산, 유통, 판매 과정 전반에서 식품 관리 시스템 및 식량 안보를 위한 유익한 해결책을 고안할 기회를 제공한다. BCG가 전 세계 식품 산업이 건설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식품이력추적 제도를 정확하게 분석해보았다.

FMCG: 와해 상황이 오히려 가치 창출의 촉매가 될 수도 있다

미래의 승자는 자사의 비즈니스에서 파괴적 혁신이 필요한 부분을 인식하고, 이를 과감히 기존 모델을 변화시키는 기회로 활용하는 기업일 것이다. FMCG 기업들은 성공을 위해 아래 5가지 분야에서 과감한 선제 투자를 할 필요가 있다.

패션 마케팅의 창조적 파괴

디지털의 발전으로, 이제 마케팅은 패션 브랜드의 이익에 가장 중요한 영역이 되었다. 하지만 아직 그에 따라 마케팅 역량을 발전시킨 기업은 거의 없다. 이제는 패션 브랜드들이 바뀌어야 한다.

미래 지향적 식품기업에는 2.5조 달러짜리 기회가 열린다

코로나19 팬데믹이 일으킨 시장 변화에 발맞춰, 식품기업들은 바로 지금 과감한 조처를 실행해야 한다. 오늘날의 위기가 어떻게 미래에 영향을 미칠지 이해하고, 수많은 트렌드 가운데 지속 가능성이 있는 변화만을 구분하여 미래를 성공적으로 이끌어야 한다.

디지털, 외식업계의 생명선이 되다

코로나19로 인해 외식에 대한 수요가 급격하게 줄어들고 있지만 온라인 주문, 배달, 판매는 늘어나고 있다. 보스턴컨설팅그룹(BCG)의 조사에 따르면 현재 디지털 주문은 외식 시장의 3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소매기업의 새로운 가능성, 해답은 ‘개인 맞춤화’

개인 맞춤화라는 무지개의 끝에는 황금이 기다리고 있다. 이를 얻기 위해 소매기업은 고객 경험, 기술, 운영 모델에 집중할 필요가 있다.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