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라(Xella) 그룹, ESG 기업으로 변신하다

지난 수년간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전략 및 등급의 중요성은 다수의 이해관계자에게 점점 더욱 중요해졌다. 바로 이것이 세계적인 건설 및 단열 자재 제조 및 공급기업인 셀라(Xella) 그룹이 BCG와 협력하기로 한 이유다.

위대한 기업 만들기보다 더 중요한 것

코로나19로 인한 혼돈 속에서도 기업은 기후 변화와 불평등을 줄이는데 앞장서고 있다. 기업은 이와 같은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과정에서 장기적 이익을 얻을 수 있다.

기업의 책임에 대한 스위스의 새로운 규칙 – ESG의 세계적 확대

스위스 대중들은 곧 많은 논란이 있었던 국민투표를 실시하게 될 것이다. 이 국민투표는 기업들이 인권과 환경보호를 전세계의 모든 사업장으로 확대하도록 요구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기후변화 대응의 Game Changer, 공급망

소비자를 직접 상대하는 기업의 경우 공급망 종단간 탄소 배출량이 직접 배출량보다 훨씬 많다. 따라서 넷 제로(net-zero) 공급망 구현은 기후 변화에 미치는 긍정적 영향을 확대하고, 저감하기 어려운 부문의 배출량까지 줄일 수 있으며, 탄소 배출량 감소의 중요성 높지 않은 국가의 기후 행동을 촉진할 수 있다.

중국은 2060년까지 어떻게 탄소중립을 달성할 수 있는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경제가 심각한 타격을 받게 되면서, 지속가능 금융의 지지자들은 투자자들을 따라다니며 중요한 질문을 묻고 있다. ‘전년도에 했던 ESG 약속은 유지될 것인가, 폐기될 것인가?’

ESG 약속은 여전히 지속된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경제가 심각한 타격을 받게 되면서, 지속가능 금융의 지지자들은 투자자들을 따라다니며 중요한 질문을 묻고 있다. ‘전년도에 했던 ESG 약속은 유지될 것인가, 폐기될 것인가?’

탄소와 비용을 줄이는 AI역량

기업의 지구온난화 대응에 대한 압력이 커지고 있다. 소비자, 규제당국, 투자자 모두는 모든 산업에서 기업이 기후에 미치는 영향을 점점 더 면밀하게 살펴보고 있다.

펜데믹 상황 아래 다양성과 평등, 포용의 가치는 여전히 중요하다

경제적 어려움으로 인해 기업들이 다양성, 평등성, 포용성(DE&I: diversity, equity and inclusion)에 집중과 투자를 유지하는 것이 어려워질 수 있지만, 미투운동(#MeToo)과 블랙라이브즈매터(Black Lives Matter)운동은 이 주제들은 CEO의 어젠다에 확실히 올려놓았다.

기후문제가 코로나19의 다음 희생양이 되지는 말아야

코로나19는 단 몇 개월 만에 세계를 휩쓸며 수십만 명의 사망자와 세계 경제 정체라는 치명적인 결과를 초래했다. 이에 반해 기후문제는 수십 년에 걸쳐 진행되어 왔지만 마찬가지로 손을 쓰지 않는다면 세계적으로 생명과 경제에 심각한 영구적 영향을 미치게 될 것이다.

인종불평등 악순환 단절의 열쇠를 쥔 금융기관들

코로나19는 단 몇 개월 만에 세계를 휩쓸며 수십만 명의 사망자와 세계 경제 정체라는 치명적인 결과를 초래했다. 이에 반해 기후문제는 수십 년에 걸쳐 진행되어 왔지만 마찬가지로 손을 쓰지 않는다면 세계적으로 생명과 경제에 심각한 영구적 영향을 미치게 될 것이다.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