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Google)이 최초로 BCG 선정 50대 혁신기업 중 1위를 차지했다

처음으로 BCG의 연간 혁신 기업명단에 큰 변동이 있었다. 2500명 이상의 혁신 담당 임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올해의 글로벌 설문조사에서, 오랫동안 선두자리를 지켜온 애플(Apple)이 3위로 밀려나고, 구글(Google)(혹은 그 모기업인 알파벳(Alphabet)) 과 아마존(Amazon)이 각각 1위와 2위 자리를 차지했다.

역경의 장점: 다음 경기하락(downturn)에서 성공하는 법

역사적으로 기업들은 경기하락에 대처하고 이겨내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대응의 긴급성, 규모, 범위를 과소평가하는 경향이 있다. 또 한가지 고려해야 할 것은 다음 둔화의 성격과 파급력은 이전 것과는 매우 다를 것이라는 점이다. 새로운 거시경제 상황 때문만이 아니라 현재의 비즈니스 환경이 매우 다르기 때문이다. 앞으로 다가올 상황에 대비하고자 하는 기업의 리더들에게, BCG는 이번 불황에서 살아남아 성공하기 위한 10가지 행동강령을 제시하고자 한다.

목적을 불편하게 만들기

목적에 대해 논의하는 것이 쉽고 편해졌다면, 즉 목적을 표현하는 것이 회사의 운영방식을 혁신적으로 파괴하기보다는 단순히 설명하고 있는 것이라면, 이는 목적이 힘을 잃었다는 분명한 신호이다. 이런 논의는 많은 가치를 창출할 수 없을 것이다. 하지만 목적을 진지하게 고려해야 하는 이유는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한 상황이다. 우리는 어떻게 목적이라는 아이디어의 본래의 힘을 되찾아 목적에 대한 모호함, 안일한 태도, 일상화를 없앨 수 있을 것인가?

비즈니스 세계에서의 인공지능 활용, 현실로 다가오다

전세계 기업의 경영진들은 점점 더 인공지능을 비즈니스 가치 창출의 새로운 원천으로 보고 있다. 특히 AI 도입의 선두기업들 – AI 이니셔티브에 투자해 성공적인 성과를 거둔 기업들-에게는 더욱 그렇다. 이 소수의 기업들은 AI 투자를 배가하고, 관련역량을 확충하고, AI 활용규모를 확대하고자 노력 중이다. 소위 AI 선구기업(Pioneers)들이 직면한 기회와 도전과제에 대해 2018 MIT 슬로안 경영리뷰와 보스턴컨설팅그룹(BCG)이 공동 저술한 인공지능 글로벌 연구조사 보고서(2018 MIT Sloan Management Review and The Boston Consulting Group(BCG) Artificial Intelligence Global Executive Study and Research Report)에서 집중 분석했다.

맞벌이 부부를 위한 직장 만들기

기업은 이것이 그들이 걱정할 일은 아니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사실, 업무가 아니라 직원들의 가정에 영향을 미치는 일들이다-, 실제로 이는 직원몰입도와 생산성에 심각한 영향을 미친다. 개인의 사생활이 업무에 영향을 주게 되는 다른 모든 상황들과 마찬가지로, 집안 일을 해야 하는 직원들은 직장에서 업무에 완전히 몰두하기 어려울 수 있다. 게다가, 대부분의 조직에서 직원들이 참고할 만한, 이런 어려움을 이해하고 일과 가정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는 법을 찾아낸 롤모델은, 혹시 있다고 해도, 거의 없다.

애자일의 함정

한 산업에서 다른 산업으로, IT 부서에서 다른 부서로, 그리고 점점 더 회사 전체적으로 애자일(agile)이 조금씩 퍼져 나가고 있다. 혹은 적어도 퍼져 나가려는 노력 중에 있다. 많은 기업들이 애자일한 업무방식으로의 전환을 시도하지만 결국 이름만 애자일인 어떤 것이 되거나 해결하고자 하는 문제점을 오히려 악화시키는 절름발이 혼합 조직이 되는 일이 다반사이다.

미래의 공장에서의 AI – 기계 속의 영혼

인공지능을 통해 생산업체가 가공비를 최대 20%까지 줄일 수 있게 되면서, 인공 지능은 급격히 산업 운용의 생산성 개선에 필수적인 요소가 되고 있다. 하지만 BCG 글로벌...

택배 산업, 새로운 경쟁자들의 공습

한때 난공불락이었던 택배산업이 지난 몇 년간 맹공에 시달리고 있다. 풍부한 자본을 무기로 하는 스타트업들이 택배 산업 가치사슬의 모든 영역에서 기존 업체들에게 도전장을 던진 것이다....

최신글